Life/트렌드 2018.09.10 10:06

환절기에 조심해야 할 편도선 부었을 때 대처 방법


아침저녁으로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는 걸 보니 금세 가을이 온 것 같아요. 요즘처럼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건강관리에 특히 유의해야 하죠. 롯데카드 Life Square에서는 환절기에 많이 발생하는 편도선 질환의 원인과 대처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단순 감기로 오해하기 쉬운 편도선 질환


 

급변하는 온도 차와 건조한 날씨 탓에 컨디션이 좋지 않을 때. 단순 감기라고 착각하여 감기약을 먹고 푹~ 쉬었지만, 좀처럼 몸이 낫지 않을 때가 있을 거예요. 이럴 땐 편도선 질환이 있는지 의심해 보세요!


  

편도선 질환인 편도선염은 면역력이 약해지면서 목의 안쪽과 코의 뒷부분에 있는 편도선이 붓거나 염증이 나는 것을 말하는데요. 환절기 기온 차이뿐만 아니라 스트레스나 과로 때문에 발생할 수 있어요. 누적된 피로로 인해 면역력이 떨어져 편도선 질환이 발생하거든요.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고열, 지속적인 목 통증, 두통, 뼈마디가 쑤시는 등 신체 전반적으로 피로감을 느끼는 것이에요. 단순 감기와 증상이 비슷하여 쉽게 지나치고 방치했다간 후두염, 비염 등으로 확대될 수 있다는 것.


한번 감염되면 재발할 확률이 높은 편도선염


편도선염은 주로 아이들에게 많이 나타나는 질병이에요. 그런데 최근에는 2030세대들에게도 감염 가능성이 높다고 알려졌어요. 활발한 사회활동으로 외부에 접촉할 일이 잦아 감염에 쉽게 노출되며, 각종 스트레스로 면역력이 약해질 수 있기 때문이에요. 



편도선염은 한번 감염되면 재발할 확률이 높아요. 급성으로 시작했다가 만성이 되어 일년에 3~4회 정도 편도선염에 걸릴 수도 있죠. 그래서 무엇보다 예방이 중요해요. 편도선염은 평소 생활 방식을 조금만 바꿔도 예방할 수 있는데요. 거창하거나 복잡하지 않으니 예방법을 확인해보고 집에서 꼭 한번 시도해보세요. 


집에서 손쉽게 예방할 수 있는 편도선염 


편도선염은 건조한 환절기에 많이 나기 때문에 가습기를 사용하여 적정 습도를 유지해주세요. 급격한 온도 차는 면역력을 떨어뜨릴 수 있는데요. 쌀쌀한 아침과 저녁을 대비하여 카디건이나 스카프를 챙기는 게 좋겠죠.

 


또한 입과 목이 마르지 않도록 수시로 물을 마시는 것도 필요한데요. 이때 차가운 물보다는 미지근한 물을 마시는 게 좋죠. 커피나 녹차처럼 카페인이 든 음료보다는 꿀차, 도라지 차, 생강차, 레몬차 등을 꾸준하게 마셔주세요.



앞서 설명한 것처럼 편도선염은 단순 감기와 증상이 비슷하여 쉽게 지나칠 수 있어요. 고열이나 목 통증이 3~4일 지속한다면 즉시 병원에 가서 진료나 치료를 받으시는 게 좋습니다. 롯데카드 Life Square에서 정리한 편도선염 예방법을 통해 환절기 건강을 꼭! 챙기길 바랄게요^^


 [Life Square의 팁] 롯데카드와 함께 환절기 건강을 꼭 챙기세요!


대표적인 환절기 질환인 편도선염 예방에 필요한 카디건, 스카프, 각종 건강 차를 구매할 땐 롯데카드와 함께하세요. 롯데슈퍼몰에서 롯데카드로 5만원 결제 시, 5% 결제일 할인 (월 중 최대 1만원 한도) (9/3,5,6,10,12,14~17,21,28)을 제공합니다. 아침저녁으로 쌀쌀한 9월, 롯데카드와 함께 환절기 건강을 꼭 챙기세요!


>>> [롯데카드] 9월 롯데카드 혜택(무이자할부, 할인 응모행사) 안내 바로가기



* 신용카드 남용은 가계경제에 위협이 됩니다.

* 여신금융상품 이용 시 귀하의 신용등급이 하락할 수 있습니다.

* 준법감시인 심의필 제2018-E05419호 (2018.09.06)


Posted by 롯데카드
더 많은 Life Square 글 보기
이 글에 대한 의견을 남겨 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