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lottecard blog

검색하기

BRAND/CARD

YOLO vs GREAT 내 소비 라이프는?


세상엔 무수히 많은 신용카드가 있다. 그리고 그 신용카드 한 장 안에는 다양한 혜택이 들어있다. 신용카드를 밥 먹듯이 사용하던 어느 날. 문득 이런 생각이 들었다. 내가 사용하는 신용카드의 각종 혜택, 죽기 전에 다 누릴 수 있을까?


내 소비 라이프는 이렇다. 출근길엔 커피 전문점에 가고, 주말이면 맛집을 찾아다니고, 쇼핑하거나 네일 케어를 받곤 한다. 이러한 라이프엔 교육비나 야식비 할인 혜택보다는 맛집, 쇼핑 할인 혜택이 더 어울리는 법. 


꼬리에 꼬리를 무는 생각의 결론은 한 장의 카드를 쓰더라도 나에게 꼭 맞는 카드를 써야 한다는 것. 그리고 마침내 이런 똑똑한 생각을 신용카드를 사용하는 모~든 분들에게 널리 공유하기로 했다. 롯데카드 Life Square에서는 소비 라이프에 맞는 롯데카드를 추천하고자 한다. 


#1. 한 번뿐인 인생, 지금을 즐기자! 욜로족


먼저 현재의 행복을 위해서 소비하는 욜로족을 위한 신용카드를 소개하겠다. 롯데카드 I’m YOLO이다. 어디에서 많이 본 것 같다고 생각한다면, 그렇다. 롯데카드 에디터가 사용하는 카드이기도 하다. 열심히 일해서 번 돈은 차곡차곡 적금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어르신들은 욜로처럼 살다가 노후에 탕진할 거라고 걱정하시던데, 그건 우리 욜로족을 잘 모르고 하는 말씀이다.



우리 욜로족을 대표해서 설명해드리겠다. 열심히 일해서 번 돈을 다 탕진하는 건 아니고, 인생을 통틀어서 ‘이거 하나엔 제대로 힐링하고 싶다’라고 생각하는 가치에 대해 과감하게 투자하는 것이다. 탕진과 투자는 엄연히 다르다는 말씀! 한 번뿐인 인생. 막연하고 불안한 미래에 대해 전전긍긍하며 걱정하기보다는 현재의 소소한 행복을 누리며 즐기자는 거다. 그래서 롯데카드 I’m YOLO는 욜로족의 소비 패턴을 세세하게 분석하여 위와 같은 혜택을 제공한다. 


롯데카드 I’m YOLO는 이름처럼 욜로족의, 욜로족을 위한, 욜로족을 위한 카드이다. 해외여행을 다녀오면 왜인지 모르게 항상 아쉬움이 남지 않나. 돈 좀 더 써서 하루쯤은 럭셔리한 호텔에서 묵을걸. 해외에서만 살 수 있거나 해외에서 훨씬 저렴한 명품 지갑이나 가방을 고민하지 말고 그냥 살걸. 그런 아쉬움 말이다. 롯데카드 I’m YOLO는 해외여행에서 지출하는 모든 것들. 맛집, 숙박, 교통비, 쇼핑까지. 해외 이용금액의 1.2% 결제일 할인을 제공한다. 


[모든 해외 이용금액 1.2% 결제일 할인]

- 실적 상관없이 한도 제한 없이 모든 해외 이용금액 1.2% 결제일 할인

- 해외 할인은 해외겸용카드만 적용됩니다. 



국내에서도 욜로족을 위한 혜택이 두둑하다. 참새가 방앗간에 들리듯 퇴근길에 자주 들리는 드럭스토어(롭스, 올리브영), SPA 브랜드(UNIQLO, ZARA, H&M) 10% 결제일 할인이 가능하다. 쇼핑할 때도 롯데카드 I’m YOLO만 있으면 든든하다는 것. 


[드럭스토어(롭스, 올리브영), SPA브랜드(UNIQLO, ZARA, H&M) 10% 결제일 할인]

- 오프라인 결제 건만 할인 혜택 제공되며, 롯데카드에 등록된 가맹점 업종 기준으로 드럭스토어,

SPA브랜드가 아닌 매장 이용금액(백화점, 마트와 같은 대형시설물 입점 매장)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이밖에 힐링 할인이라고 해서 미용실, 피부관리, 커피전문점, 베이커리, 미용실, 피부과, 피부관리실에서도 할인이 제공된다. 이래저래 스트레스가 쌓이면 나를 위해 투자하거나 맛있는 것을 먹으면서 스트레스를 풀기 마련. 빵덕후인 롯데카드 에디터에게 유일한 낙이 있다면 사무실 근처 앙버터 맛집을 찾아다니는 것. 열심히 일하다가 앙버터가 먹고 싶을 땐 이렇게 롯데카드 I’m YOLO만 달랑 들고 앙버터 맛집으로 향한다. 롯데카드 I’m YOLO는 커피전문점, 베이커리 10% 결제일 할인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커피전문점, 베이커리 10% 결제일 할인]

- 오프라인 결제 건만 할인 혜택 제공되며, 상품권 구매, 선불카드 충전, 백화점, 마트와 같은 대형시설물

  입점 매장 이용금액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 커피전문점, 베이커리 할인은 일 1회 제공됩니다.



욜로족들을 보면 기분전환을 위해 네일아트를 받는 이들이 많은 것 같다. 손톱 정리와 큐티클을 제거하고, 트렌디한 컬러로 네일아트를 받고 나면 기분이 금세 좋아지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롯데카드 I’m YOLO는 네일아트 가맹점에서도 할인받을 수 있어 기본 케어에 젤 네일만 받아도 5% 결제일 할인이 가능하다. 욜로족인 롯데카드 에디터가 롯데카드 I’m YOLO만 쓰는 이유를 이제 알겠지?


[피부과, 피부관리실 5% 결제일 할인]

- 롯데카드에 피부과, 피부관리, 네일아트로 등록된 가맹점 업종 기준으로 제공됩니다.

- 피부과가 아닌 종합병원, 내과 등 기타병원 이용금액, 백화점, 마트와 같은 대형시설물 입점 매장

  이용금액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 피부과, 피부관리실 할인은 일 1회, 월 2회 제공됩니다. 


[롯데카드 I’m YOLO 혜택 공통 안내]

- 지난달 1일 ~ 말일까지 롯데카드 I’m YOLO 30만원 이상 이용 시 혜택이 제공됩니다.

- 할인한도 및 할인율은 지난달 이용금액의 구간별로 적용되며, 무이자할부 및 슬림할부가

  적용된 이용금액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2. 낭비는 금물, 아껴야 잘 산다! 알뜰족


욜로를 외치는 2030세대도 있지만, 아껴야 잘 산다고 생각하는 알뜰족도 있다. 그들을 위해 추천하는 신용카드는 롯데카드 I’m GREAT이다. 이름을 들었을 때 예전에 신청자의 영수증을 보고, 절약하는 점을 발견하면 무조건 ‘그레잇~’을 외치던 프로그램이 생각났다. 롯데카드 I’m GREAT의 혜택을 확인해보니 고개가 끄떡여진다. 



빈부격차가 심해지면서 ‘개천에서 용 난다’는 말은 옛말이라고 치부하는 이들이 많다. ‘티끌 모아 티끌’이라는 우스갯소리도 있지만, 그래도 그 티끌을 꾸준하게 모으면 목돈이 될 수 있다. 

 


알뜰족의 핵심은 지출은 최소화하는 것이다. 어쩔 수 없이 지출할 때에는 각종 할인 혜택을 놓치지 않는데, 더 나아가선 할인율이 높은 신용카드를 사용하여 그 혜택을 맘껏 누리려고 한다. 롯데카드 I’m GREAT의 혜택은 알뜰족의 이런 소비 심리를 잘 반영한 듯하다. 모든 혜택은 생활비에 초점이 맞춰져 있으며 월납/주말/일상 생활비로 세분화했다. 

 


에디터 주변 알뜰족들의 소비 라이프를 확인해보자. 매달 월급날이 다가오면 수입과 지출을 꼼꼼하게 분석하여 그달의 예상 지출 금액을 정리하곤 한다. 알뜰족인 친구의 요즘 최대 고민은 생활비라고 한다. 매달 월급에서 고정적으로 빠져나가는 생활비. 그러니까 이동통신, 공과금 등을 빼면 남는 게 없는 것. 현재 생활비에서 좀 더 줄이고 싶어 하는 친구를 위해 롯데카드 I’m GREAT을 추천했다. 


롯데카드 I’m GREAT의 경우 지난달 이용금액에 따라 결제일 할인이 달라질 수 있는데, 5%에서 최대 10%까지 결제일 할인이 가능하다. 지난달 롯데카드 I’m GREAT을 50만원 이상 사용했다고 가정해보자. 그럼 이번 달 이동통신, 아파트 관리비, 도시가스비, 전기료를 낼 때 5% 결제일 할인을 제공한다. 매달 고정적으로 나가는 공과금을 할인을 야무지게 받을 수 있다는 것.


[이통통신, 공과금, 교육, 보험 5~10% 결제일 할인]

- 이동통신: 이동통신요금 자동납부 건 월 1회

- 공과금: 아파트 관리비, 도시가스비, 전기료 자동납부 건 각 월 1회

- 교육: 학원, 유치원, 어린이집, 서점 결제 건 중 월 1회

- 보험: 보험료 자동납부 건 월 1회

- 이동통신 할인은 이동통신요금 자동납부 건만 할인 혜택이 제공되며,

  인터넷, TV 등과 결합상품 이용금액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 공과금 할인은 아파트관리비, 도시가스비, 전기료 자동납부 건, 보험 할인은 보험료 자동납부 건만

  할인 혜택이 제공됩니다.

- 교육 할인은 오프라인 결제 건만 할인 혜택 제공되며, 국/공립유치원, 어린이집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그리고 생활비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식비 절감도 가능하다. 주말(토요일, 일요일, 공휴일)엔 모든 마트 및 슈퍼의 이용금액의 5~10% 결제일 할인을 제공한다(전월 이용금액에 따라 상이). 간단하게 혼밥을 하거나 주변 사람들과 집에서 식사할 때도 롯데카드 I’m GREAT을 사용하면 된다는 것! 또한 일상생활에서 자잘하게 사용하는 편의점, 교통비 할인도 가능하니 알뜰족이라면 이런 혜택을 놓칠 순 없겠지.


[마트/슈퍼 5~10% 결제일 할인]

- 마트, 슈퍼: 모든 마트 및 슈퍼 토/일요일, 공휴일 이용금액

- 오프라인 결제 건만 할인 혜택 제공되며, 롯데카드에 마트, 슈퍼로 등록된 가맹점 업종 기준으로

  할인 혜택이 제공됩니다.

- 마트, 슈퍼 내 입점한 임대매장 이용 시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의료, 교통, 편의점 5~10% 할인]

- 의료: 종합병원, 일반병원, 한방병원, 약국

- 교통: 지하철, 시내버스, 공항버스, 공항철도, 택시

- 편의점

- 의료 할인은 롯데카드에 병원, 약국으로 등록된 가맹점 업종 기준으로 제공되며,

  동물병원, 산후조리원, 요양병원, 재활원, 의료재단, 보건복지협회 이용금액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 교통 할인은 지하철, 시내버스, 공항버스, 공항철도, 택시 결제 건만 할인 혜택 제공되며, 

  고속버스, 시외버스 이용금액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 교통 할인은 월 중 롯데카드에 접수된 교통 이용금액을 다음달 초에 최종 확정하여 제공되며,

  결제된 일자를 기준으로 이용실적 및 할인대상 건에 포함됩니다.

- 편의점 할인은 롯데카드에 편의점으로 등록된 가맹점 업종 기준으로 제공됩니다.


[롯데카드 I’m GREAT 혜택 공통 안내]

- 롯데카드 I’m GREAT 결제일 할인은 건당 최대 5천원까지 제공됩니다.

- 지난달 1일 ~ 말일까지 롯데카드 I’m GREAT 50만원 이상 이용 시 혜택이 제공됩니다.

- 할인한도 및 할인율은 지난달 이용금액의 구간별로 적용되며, 무이자할부 및 슬림할부가

  적용된 이용금액은 할인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 이용실적 산정 시 제외되는 이용금액: 롯데카드 I'm GREAT이 아닌 롯데카드 이용금액, 국세·지방세, 

  공과금, 건강보험,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장애인 고용부담금, 아파트관리비, 

  기프트·선불카드 충전·구매, 상품권 구매,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장기카드대출(카드론), 

  연회비, 이자, 각종 수수료 




이렇게 할인받은 금액을 탕진하지 않고 소액적금으로 차곡차곡 모은다면? 절약하는 습관도 기르고, 통장 잔액도 풍성해지고. 이게 바로 알뜰족을 위해 롯데카드 I’m GREAT이 그린 빅 피처가 아닐까. 


욜로족에게 맞춤형인 롯데카드 I’m YOLO와 알뜰족에 적합한 롯데카드 I’m GREAT. 둘 중 혜택을 비교해본 뒤 여러분의 소비 라이프에 맞는 롯데카드를 골라 야무지게 사용하길 바란다! 


   

     


<롯데카드 I’m YOLO>     <롯데카드 I’m GREAT>


카드에 대한 자세한 혜택은 롯데카드 홈페이지 www.lottecard.co.kr에서 확인하세요!

※ 업종을 기준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는 롯데카드에 등록된 가맹점의 업종을 기준으로 제공합니다.


▶ 연회비

[롯데카드 I’m YOLO] 국내전용 35,000원 / 해외겸용(MASTER) 35,000원

[롯데카드 I’m GREAT] 국내전용 15,000원 / 해외겸용(MASTER, VISA) 15,000원

▶ 연체이자율 : 회원별ㆍ이용상품별 약정이율 + 최대 3%, 법정 최고금리(연 24%) 이내

 ※ 단, 연체 발생 시점에 약정이율이 없는 경우는 아래와 같이 적용함

- 일시불 거래 연체 시 : 거래발생 시점의 최소기간(2개월) 유이자 할부 금리

- 무이자 할부 거래 연체 시 : 거래발생 시점의 동일한 할부 계약기간의 유이자 할부 금리

▶ 카드 신청 전 상품혜택 및 이용조건은 홈페이지 또는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참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여신금융상품 이용 시 귀하의 신용등급이 하락할 수 있습니다.

▶ 신용카드 남용은 가계경제에 위협이 됩니다.  



여신금융협회 심의필 제2018-C1h-14154호 (2018.12.12)



이 글에 대한 의견을 남겨 주세요.